so simple, 이주영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Celebrity

so simple, 이주영

바자와 함께한 이주영의 독보적인 반전 매력.

BAZAAR BY BAZAAR 2020.03.18
이주영이 ‘바자’ 화보를 공개했다.  
 
 
이주영은 4월호 ‘하퍼스 바자’를 통해 촉촉한 헤어와 심플한 의상으로 완성한 내츄럴 화보를 선보였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주영은 ‘이태원 클라쓰’에 참여한 소감에 대해 “작년 한해는 독립영화들을 통해서 나름의 의미를 찾았다면 올해는 조금 더 사람들에게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작품을 해보고 싶었다. 이 드라마로 어느 정도 목표를 달성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

-

 
트렌스젠더 마현이 역에 대해선 “캐릭터가 지닌 설정값보다도 그저 매회 대본 안에서 현이가 느끼는 감정에 충실하고자 했다”고 답했다.
 
 
2016년부터 지금까지 쉬지 않고 달려올 수 있었던 원동력에 대해 묻자 “자잘하게 너무 잘 지쳐서(웃음) 이제는 슬럼프가 와도 그런가 보다 한다. 재작년쯤 번아웃을 겪었는데 작품을 시작했더니 그 와중에 괜찮아지더라. 힘듦이 찾아오면 그걸 안고 땅굴까지 파고드는 게 아니라 그냥 자연스럽게 흘려 보내야 한다는 걸 그때 알았다. 뭐든 거창하면 거창할수록 힘든 것 같다”며 “저는 늘 제가 별거 아닌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주변을 보면 다 저보다 열심히 하고 잘하는 사람들 투성이다. ‘어차피 내가 별게 아니라면 그냥 나는 내가 할 수 있는 걸 하자’고 마음먹었다”고 답했다.
 
 
 
이주영의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4월호와 인스타그램을 통해 만날 수 있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