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오직 <바자>에서만 볼 수 있는 지수의 인터뷰와 비하인드 컷

디올 뷰티와 함께 한 지수의 핑크빛 순간

BYBAZAAR2020.01.03

GLOWING

<바자> 6월호에서 만나고, 딱 6개월이 흘렀어요. 
6개월 전이 제일 바빴어요.(웃음) 투어가 끝날 즈음이어서 너무 정신없이 지냈거든요. 그동안 여유가 생기면서 혼자만의 시간을 가진 덕분에 좀 더 평온해졌어요.
혼자 있는 시간을 즐겁게 보내는 지수만의 방법이 있을까요? 
잠을 많이 자요. 잘 때마다 꿈을 꾸거든요. 그 시간이 전혀 지루하지 않고 즐겁더라고요.
블랙핑크로서도 지수 개인으로서도 올해 큰 도전과 변화가 끊이지 않았어요. 지수에게 이 두 단어는 어떤 의미를 가지나요?
아무래도 ‘도전’을 떠올리면 ‘또 하나의 성장을 하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어요. 도전을 하다 보면 결과가 좋든 안 좋든 무언가 쌓이잖아요. 쌓인 것들이 결국 ‘변화’를 만든다고 생각해요. 변화나 성장, 자기 자신에게서 새로운 걸 찾고 싶으면 도전을 해야 얻어지는 거라고.
변화와 도전을 즐기기도 하나요?
나서서 무언가를 하려고 하진 않지만 새로운 제안이 오면 거부감 없이 해버려요. 해봐야 아는 거니까 일단은 도전하는 편이에요. 오늘도 이전과는 다른 분위기의 메이크업을 받았는데 “어울리나?” 이런 걱정보다는 색달라서 더 즐겁게 느껴졌어요.
 
지수의 상큼한 미소를 돋보이게 하는 립 제품은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오일’ #012 로즈우드.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디올 립 글로우의 리퀴드 버전으로 유리알처럼 매끄럽고 도톰한 입술을 만든다. ‘디올 포에버 스킨-케어링 파운데이션’ 글로우 피니쉬를 사용해 벨벳 피부를 연출하고, 아이 메이크업은 생략해 반짝이는 입술을 강조했다.

지수의 상큼한 미소를 돋보이게 하는 립 제품은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오일’ #012 로즈우드.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디올 립 글로우의 리퀴드 버전으로 유리알처럼 매끄럽고 도톰한 입술을 만든다. ‘디올 포에버 스킨-케어링 파운데이션’ 글로우 피니쉬를 사용해 벨벳 피부를 연출하고, 아이 메이크업은 생략해 반짝이는 입술을 강조했다.

오늘 촬영하면서 마음에 둔 제품이 있나요?
새로 나올 제품이라고 하는데, 제가 평소에도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를 애용해서 팬분들도 알고 계실 정도거든요. 기존 립밤이 오일 타입으로 나온 거라서 마음에 들어요. 환절기라 입술이 건조해서 립밤을 달고 사는데 이 제품은 한 번만 발라도 촉촉함이 유지되더라고요. 
그룹 이름의 이미지 때문일까요? 핑크색이 특히 잘 어울렸던 것 같아요.
(웃음) 데뷔 초반에 핑크색 립스틱을 많이 발랐는데 점점 버건디도 바르고 빨간색도 바르고, 이것저것 다양하게 바르다가 요즘엔 다시 돌아왔어요. 예전 사진을 보니 핑크색 립을 발랐을 때가 제일 괜찮더라고요. 요즘 다시 핑크 컬러에 빠진 상태여서 오늘 바른 핑크 컬러 립이 굉장히 마음에 듭니다.(웃음) 
최근 색 조합을 공부하고 있다고 했어요. 지수의 퍼스널 컬러는 어떤 색인 것 같나요?
뭔가 배워보고 싶던 참에 그림을 시작했어요. 어릴 때는 화가가 꿈이었던 것 같은데 갑자기 “왜 이렇게 못 그리지?”라는 생각이 들었거든요.(웃음) 배우고 싶은 걸 배우니까 너무 재미있고 특히 그림을 그리는 것보다 색을 칠하는 것에 푹 빠졌어요. 물 한 방울 섞고 안 섞는 것에 따라 그림의 분위기가 달라지는 점이 매력적이에요. 보라색을 좋아해서 끼고 살았어요. 그래서 그런지 스스로 제 모습을 봤을 때 보라색 계열로 입었을 때가 제일 만족스러워요.
 
지수가 들고 있는 제품은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017 울트라 코랄. 지수는 이 제품과 함께 립 글로우 오일 #004 코랄, ‘디올 백스테이지 로지 글로우 블러쉬’ #004 코랄을 사용해 팝 코랄 룩을 연출했다.1월에 출시하는 립 글로우 울트라 코랄은 한국 여성을 위해 탄생한 컬러.

지수가 들고 있는 제품은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017 울트라 코랄. 지수는 이 제품과 함께 립 글로우 오일 #004 코랄, ‘디올 백스테이지 로지 글로우 블러쉬’ #004 코랄을 사용해 팝 코랄 룩을 연출했다.1월에 출시하는 립 글로우 울트라 코랄은 한국 여성을 위해 탄생한 컬러.

지수에게 올 한 해는 어느 때보다 특별한 해였을 거라고 생각해요. 돌이켜보면 어떤가요? 
저는 안 좋은 일은 금방 잊어버려요. 예전에는 안 좋은 일을 또렷하게 기억하고 좋은 일은 기억을 잘 못했어요. 이래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어느 순간부터 좋았던 일들만 기억하고 안 좋은 일들은 잊어버리기로 했어요. 이번 투어 하면서 처음으로 크게 아팠어요. 그런데 지금 돌이켜보면 그런 기억은 나지 않고 멤버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낸 것만 떠오르네요.
혼자 씩씩하게 걷기 시작한 시기이기도 해요. 
올해는 길을 찾는 시기였던 것 같아요. 초반에는 멤버들과 거의 모든 활동을 같이 했지만 지금은 개인으로 하는 일이 늘어났어요. 그렇다 보니 “어떤 걸 원하고 어떤 걸 좋아하지? 내가 뭘 하면 더 집중하고 잘 할까?” 길을 찾으려고 노력했어요.
코첼라 페스티벌을 통해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만나고 어울리는 시간을 보냈어요. 
가수로서 욕심이 조금 더 커지는 순간이었어요. 어떤 아티스트는 퍼포먼스로 무대를 휘어잡고 어떤 아티스트는 가창력으로 이목을 끌어요.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관객의 뇌리에 남는 무언가를 가지고 있는 것이 중요하다는 걸 느꼈어요.
 
퍼플과 레드 컬러로 완성한 ‘뉴트로’ 메이크업. ‘디올 5 꿀뢰르 디자이너’ #808 퍼플 디자인을 눈두덩에 얇게 펴 바르고 ‘디올 어딕트 스텔라 샤인’ #536 럭키 컬러로 입술을 채웠다. 그리고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오일’ #015 체리를 얹어 반짝이고 매끄러운 립을 완성했다. 오프숄더 드레스, 팔찌는 모두 Dior.지수의 매혹적인 입술을 만든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오일’은 체리 오일을 함유해 입술에 즉각적인 영양을 더한다. 또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와 같이 개개인의 입술색에 맞는 맞춤형 생기를 선사한다.

퍼플과 레드 컬러로 완성한 ‘뉴트로’ 메이크업. ‘디올 5 꿀뢰르 디자이너’ #808 퍼플 디자인을 눈두덩에 얇게 펴 바르고 ‘디올 어딕트 스텔라 샤인’ #536 럭키 컬러로 입술을 채웠다. 그리고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오일’ #015 체리를 얹어 반짝이고 매끄러운 립을 완성했다. 오프숄더 드레스, 팔찌는 모두 Dior.지수의 매혹적인 입술을 만든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오일’은 체리 오일을 함유해 입술에 즉각적인 영양을 더한다. 또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와 같이 개개인의 입술색에 맞는 맞춤형 생기를 선사한다.

블랙핑크의 존재감에 대해서도 떠올렸나요? 
저희는 네 명이 춤과 노래를 병행하는 그룹이기 때문에 퍼포먼스적인 면이 제일 중요하다 생각해요. 노래와 춤, 스타일링까지 삼박자를 맞춰 시너지를 터트리는 것? 사람들이 지루하지 않도록 사로잡는 게 블랙핑크인 것 같아요.
이렇듯 어떤 경험이 많은 것을 바꿔놓기도 하죠. 지수에게는 그런 순간이 자주 있었나요? 
콘서트가 그랬어요. 블랙핑크를 하면서 힘들 때면 가끔 살살 하고 싶다는 생각도 들거든요. 하지만 무대에 서서 우리 모습을 한 장면 한 장면 담는 관객들을 보면 책임감이 생겨요. 어떤 분들에게는 일생에 단 한 번뿐인 순간일 수도 있으니까요. 그런 고마운 마음을 받는 사람으로서 보답을 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이런 경험이 결국 제가 블랙핑크와 지수로 살아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되어줬어요.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만으로도 생기 있는 입술을 연출할 수 있지만, 좀 더 볼륨감 있는 립을 원한다면 ‘디올 립 맥시마이저’ #001 핑크를 사용해보자. 탄력 있고 글로시한 입술을 만든다. 데님 드레스는 Dior.

‘디올 어딕트 립 글로우’ 만으로도 생기 있는 입술을 연출할 수 있지만, 좀 더 볼륨감 있는 립을 원한다면 ‘디올 립 맥시마이저’ #001 핑크를 사용해보자. 탄력 있고 글로시한 입술을 만든다. 데님 드레스는 Dior.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면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나요? 
서로 힘이 됩시다! 혼자 모든 걸 끌어안는 것보다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누면서 다른 길로도 빠져보고 웃으면서 지내는 것 정말 즐겁지 않나요? 올해도 저와 함께 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지수가 지수에게도 한마디. 
너는 잘 살고 있어. 앞으로도 지금처럼 생각과 결심 변치 말고 쭉 갔으면 좋겠어.
 
 

Behind The Scenes

오직 〈바자〉 웹사이트에서만 볼 수 있는 비하인드 컷 대방출. 인생 뭐 있어? 지수만 있음 돼지! 
첫 컷부터 상큼미 뿜뿜어흥~ 사랑스러운 지수지수가 그리는 하트 뿅 인형이 살아있네!코랄 여신, 지수! 우아하기까지! 팔색조 매력의 지수
 
눈을 감아도 독보적인 미모 지수의 싱그러운 미소, 받으세요핑크색을 가장 좋아한다는 지수 봄을 왜 기다려? 지수가 있는데

Keyword

Credit

  • 에디터/ 정혜미
  • 모델/ 지수
  • 메이크업/ 원조연
  • 헤어/ 이선영
  • 네일/ 박은경
  • 스타일리스트/ 지은
  • 어시스턴트/ 홍서영
  • 웹디자이너/ 김유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