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한' 서예지가 돌아왔다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Art&Culture

'핫한' 서예지가 돌아왔다

19금 격정멜로 복수극 <이브>로 복귀한 서예지

BAZAAR BY BAZAAR 2022.06.02
서예지 / tvN 〈이브〉 스틸

서예지 / tvN 〈이브〉 스틸

배우 서예지가 tvN 수목드라마 〈이브〉로 돌아왔다. '사생활 논란' 등으로 활동을 중단한지 약 1년여 만의 복귀다.
 
지난 1일 첫 방송한 〈이브〉는 아버지의 복수를 위해 13년의 설계 후 인생을 걸고 펼치는 한 여자의 강렬하고 치명적인 격정 멜로 복수극을 그려냈다. 극중 서예지는 복수를 설계한 여자 '이라엘'로 분한다.
 
작품은 초반부터 자극적이다. 이미 1~2화 '19세 미만 시청 불가' 편성으로 수위 높은 폭력성과 선정성을 예고했던 터. 이라엘(서예지)은 딸의 유치원 입학식에서 LY 최고 경영자 강윤겸(박병은) 곁에서 의도적으로 팔찌를 흘리고, 이를 통해 자신과 남편 장진욱(이하율)과의 정사를 엿보게 만들었다. 유치원 입학식에서 학부모의 정사신은, 그 자체로 충격적이다.
 
이와 같은 자극적 소재는 공교롭게도 논란의 중심에 섰던 서예지의 컴백과 맞물리며 〈이브〉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끌어올리는 데 일정 부분 성공했다. 시청등급 제한과 서예지 외 이렇다 할 스타급 출연진이 없는 상황에도 1회 시청률은 3.6%(닐슨코리아, 전국유료가구 기준)로 설현과 이광수가 호흡했던 전작 〈살인자의 쇼핑목록〉 첫 회와 동일한 수치를 기록했다.
사진 / tvN

사진 / tvN

 
〈이브〉 측은 2회 방송을 앞두고 이라엘과 윤겸의 초밀착 탱고 투샷이 공개됐다. 손을 맞잡고 서로의 심장소리가 전해질 만큼 밀착된 두 사람의 스틸이다. 이와 관련해 〈이브〉 제작진은 "라엘의 한층 과감해지는 유혹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걷잡을 수 없이 이끌리는 윤겸의 모습과 파격적인 전개가 휘몰아칠 예정"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앞서 서예지는 지난해 4월 배우 김정현을 가스라이팅 했다는 논란과 더불어 학교폭력 의혹 등에 휩싸였고, 서예지는 이를 모두 부인했다. 복귀를 앞두고 2월 "많은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는 사과의 말을 전했지만, 여론을 의식한 듯 〈이브〉 제작발표회는 예정됐다가 '일정상 문제'로 급작스럽게 취소된 바 있다.
 
〈이브〉는 매주 수목 밤 10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Weekly Hot Issue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