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플하게 옷 잘 입는 법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제한된 컬러와 테일러링을 기본으로 한 간결함. 1990년대 유행했던 미니멀리즘을 대하는 새로운 애티튜드. | 스타일링,블랙,시크,패션,심플

 ━  SIMPLICITY     THE DRESS 롱앤린 실루엣의 블랙 드레스가 자아내는 우아한 도발.   드레스는 3백83만원 The Row by Mue, 귀고리는 22만9천원 Portrait Report, 슬라이드는 Givenchy.   THE JACKET 절제된 그래픽 플레이를 더한 재킷으로 세련된 존재감을 발휘하라.     재킷, 팬츠는 모두 Givenchy, 귀고리는 29만원 Tom Wood by BOONTHESHOP, 검지에 낀 반지는 18만8천원, 중지에 낀 반지는 (위부터) 각각 21만8천원, 16만8천원 모두 Hyères Lor.   THE BAG 임팩트 있게 장식된 이니셜 백은 이번 시즌의 머스트 해브 아이템이다. 니트 소재의 점프수트는 Loro Piana, 이니셜 장식 가방은 Dior, 귀고리는 5만8천원 S_S.il, 검지에 낀 반지는 12만8천원 Monica Vinader, 약지에 낀 반지는 Hermès, 오픈 토 뮬은 81만원 Gucci.   THE DRESS 보디라인을 아름답게 드러내는 튜브톱 드레스. 드레스는 Prada, 볼드한 커프는 Hermès, 반지는 49만원 Tom Wood by BOONTHESHOP.   THE BAG & PANTS 1990년대 미니멀리즘의 미학을 고스란히 담아낸 플랩 형태의 사첼 백은 실용적이면서도 멋스럽다. 버뮤다 팬츠를 시크하게 즐기고 싶다면 가죽 소재를 선택할 것. 탱크톱은 8만5천원 James Perse by Beaker, 레더 소재의 버뮤다 팬츠는 90만5천원, 반지는 95만원, 스트랩 슈즈는 90만5천원 모두 Bottega Veneta.   ※가격이 표기되지 않은 제품은 모두 가격 미정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