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설현이 직접 공유한 사생활 다이어트법

이렇게 하면 설현 몸매 된다? 팩트체크!

BYBAZAAR2021.10.21
@sh_9513

@sh_9513

 
최근 설현이 '버블'에서 몸매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하루에 물 2리터 마셔봐

Photo by Jana Sabeth on Unsplash

Photo by Jana Sabeth on Unsplash

진심 이것만 지켜도 일주일에 1킬로는 빠진다는 후기. 단, 커피 등 다른 걸 첨가하지 않은 순수 물이어야만 한다. 살 빼는 법 중 이게 가장 쉬운 방법이라며, 이것도 못 하겠다면? 절대 다이어트 못 한다는 설현의 촌철살인 답변! 설현의 경우는 텀블러를 늘 가지고 다니면서 꼭 네 번 이상 물을 마시려고 노력한다고 답했다. 커피는 이뇨 작용을 활발하게 해서 수분 보충에는 소용없다는 게 정설! 생수를 마시는 게 너무 힘들다면 보리차나 현미차 정도는 대체해 마실 수 있다. 또, 마시는 물의 온도는 찬물보다는 3~40도의 미지근한 물 또는 60도 정도의 따뜻한 물이 순환을 돕고 다이어트에 좋다.
 
 

부위별 다이어트법은 다르다!

Photo by Ryan Moreno on Unsplash

Photo by Ryan Moreno on Unsplash

뱃살 빼는 법은 무조건 클린한 식단이 정답! 술은 절대 절대 마시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하체는 다이어트를 오래 유지하는 게 중요하고, 하다 말면 말짱 도루묵이라고. 과학적으로 맞는 말이다. 사람마다 조금씩 다르지만 살이 빠지는 순서는 보통 얼굴과 상체가 먼저. 왜냐하면 상체에는 지방 분해를 돕는 베타 수용체가 하체의 다른 부위보다 많기 때문이다. 반면 하체에는 지방분해를 억제하는 알파-2 수용체가 많고, 구조적으로도 신진대사가 이뤄지기 어렵다. 하지만 뭘 먹든 일정 칼로리 내에서 먹으면 절대 더 찔 걱정은 안 해도 된다고 덧붙였는데, 설현이 말하는 일정 칼로리라는 건 하루 기초대사량+활동량별 추가 칼로리 정도를 말한다. 쓰는 만큼만 먹는다면 절대 살이 안 찐다는 건 두 번 생각해 보지 않아도 명확한 팩트! 칼로리를 유지하는 식단 안에서도 탄단지 비율을 맞춰 균형 잡힌 영양소를 섭취하면 더 좋다.
 

술이 너무 먹고 싶다면?

Photo by Adam Jaime on Unsplash

Photo by Adam Jaime on Unsplash

설현이 너무너무 술이 먹고 싶을 때는 두 가지 방법을 쓴다. 첫 번째, 제로 맥주 마시기. 먹어본 것 중 칭따오(330mL 65kcal)가 가장 맛있었지만, 하이트 제로(350mL 13.8kcal) 맥주가 칼로리가 가장 낮아서 하이트 제로로 먹는다고. 두 번째 방법은 바로 토할 때까지, 힘차게 먹어버리는 것. 더이상 술이 생각나지 않을 때까지, 내가 다시 술 먹으면 사람 아니라는 다짐을 할 때까지, 토할 때까지 마신 다음 며칠 쉰다. 조금씩 자주 마시는 것보다 한 번 힘차게 마시고 텀을 두는 게 훨씬 좋다는 게 설현의 조언.  체내에 알코올이 흡수되면 몸은 알코올을 분해하는 데 총력을 다하게 된다. 때문에 몸 속에 알코올이 있는 동안은 어떤 걸 먹어도 지방으로 저장되기 쉬운 조건. 매일 매일 술을 마셔서 몸속에 일정하게 알코올 수치를 유지하는 것보다는, 한 번에 진탕 마시고 오랫동안 참는 게 좋다는 것도 이런 맥락에서는 맞는 이야기!
 
 
@sh_9513@sh_9513@sh_9513@sh_9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