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나>는 왜 8부작으로 다시 나오나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Art&Culture

<안나>는 왜 8부작으로 다시 나오나

"나는 마음 먹은 건 다 해요".. 감독 vs 쿠팡플레이

BAZAAR BY BAZAAR 2022.08.12
사진 / 쿠팡플레이

사진 / 쿠팡플레이

가수 겸 배우 수지가 단독주연을 맡아 화제가 됐던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가 당초 공개된 6부작 형태와 다른, 8부작의 감독판을 공개한다. 이는 통상의 '감독판 공개'와는 그 궤를 달리하는데, 〈안나〉의 편집권을 놓고 이주영 감독과 쿠팡플레이가 마찰을 빚고 있는 상황인 탓이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 스틸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 스틸

이주영 감독 "쿠팡플레이 일방적 편집"
 
쿠팡플레이의 두 번째 오리지널 시리즈로 주목 받았던 〈안나〉가 공개 1달 반만에 이주영 감독의 폭로로 화두에 올랐다. 이 감독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당초 8부작이던 〈안나〉가 6부작이 되어 있었다며, 이 과정에서 쿠팡플레이가 자신을 배제한 채 일방적으로 편집을 했다고 주장했다. 크레딧에서 '감독'과 '각본'에서 자신의 이름을 빼달라 요구했으나 이마처 거절 당했다는 것이 이 감독의 입장이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 스틸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 스틸

쿠팡플레이 "감독판 8부작 공개"
 
쿠팡플레이는 반박했다. 쿠팡플레이 측은 "감독의 편집 방향이 당초 쿠팡플레이, 감독, 제작사(컨텐츠맵) 간에 상호 협의된 방향과 현저히 다르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수정 요청을 감독에게 전달했으나 이를 거부했다는 주장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쿠팡플레이는 "6편의 〈안나〉에 이어 감독의 편집 방향성을 존중해 감독판 8부작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안나〉 감독판은 12일 오후 8시 공개 예정.
 
사진 / 쿠팡플레이

사진 / 쿠팡플레이

한국영화감독협회 "쿠팡플레이 사과해"
 
한국영화감독협회는 성명서를 내고 '안나 사태'에 대해 쿠팡플레이의 사과를 요구했다. 협회는 "우리는 '안나 사태'를 좌시하지 않고 지켜볼 것"이라며 "영화감독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함께 뛰겠다. 쿠팡플레이의 사과를 요구한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여전히 현재진행형 〈안나〉 사태가 향후 어떤 결론을 도출하게 될지 주목된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