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lebrity

도대체 이영지의 매력은 어디까지인가요?

랩만 잘하는 줄 알았더니 춤도 잘 추고 노래도 잘하네?

BYBAZAAR2021.05.25
2019년 Mnet 〈고등래퍼 3〉에 출연해 우승하며 화려하게 데뷔한 이영지는 현재 여러 방송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뛰는 놈 위의 나는 놈 위의 길이 보이는” 다재다능한 래퍼로, 최근에는 소울 충만한 노래 실력이 주목을 받았는데! 본업 말고도 잘하는 거 많은 이영지의 매력 탐구.
 
 

1. 느낌 있는 노래

 
MSG 워너비의 보컬리스트가 된 래퍼 쌈디와 원슈타인만큼이나 명품 보컬을 자랑한다고? 지난주 이영지가 출연한 MBC 〈복면가왕〉이 화제다. 이영지는 ‘저 이번에 내려요’로 등장해 2NE1의 ‘Lonely’와 임재범의 ‘이 밤이 지나면’을 불렀다. 첫 소절이 시작되는 순간 예사롭지 않은 노래 실력임을 알아차릴 수 있었는데, 지문 같은 독특한 보이스 덕분에 패널과 시청자들은 단박에 가면 속 주인공이 이영지임을 알게 되기도! 이영지 또한 인스타그램에 “나만 빼고 다 눈치챈 내 복면가왕 출연”이라고 후기를 남겼다.
 
 

2. 아이돌 못지않은 춤

 
어린 시절엔 발레를 배우고 학창 시절엔(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 모두!) 댄스부 활동을 했다고 알려진 이영지. 어쩌면 그는 떡잎부터 다른 춤꾼이었을지도 모른다. 이영지의 춤 실력은 위키미키의 최유정과 함께할 때 더욱 잘 드러난다. 두 사람은 Mnet 〈GOOD GIRL〉에서 참가자와 관객으로 처음 만나 SNS를 통해 친분을 쌓았다고. 이영지는 최유정과 함께 라디오에 출연해 미친 텐션의 춤사위를 선보이기도 하고, 아이돌 댄스 챌린지에 함께 도전하기도 하며 남다른 춤 실력을 뽐내고 있다.
 
 

3. 넘치는 끼와 예능감

 
삶이 울적할 땐 고개를 들어 유튜브 ‘영지발굴단’, ‘영지전능쇼’, 그리고 인스타그램 양평동 불주먹(@buljumeok_jjangssae)을 보라. Z세대의 아이콘, 이영지의 넘치는 끼와 예능감이 그곳에 가득 담겼다. 특히 “이영지 배우님의 홈마입니다!”라는 소개글이 달린 양평동 불주먹 계정은 이영지의 부계로, 팬들이 보내준 재미있는 인스타그램 DM과 다이어터의 고충 등 본계정(@youngji_02)에서 보여주지 않는 일상을 가감 없이 드러낸다. 이런 이영지에 솔직한 매력에 반한 팔로워가 이미 36.6만 명이다.
 
〈세바시(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의 연사로 나선 이영지는 스스로를 이렇게 소개한다.
 밑으로 뿌리가 깊고 멀리 뻗어있는 나무라고 생각해요. 아직은 작은 나무지만, 나중엔 바오밥나무처럼 커질 나무예요.
그의 재능이 어디까지 뻗어나갈지 앞으로 더욱 기대된다. 영지, 하고 싶은 거 다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