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끝, 결혼 임박!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Celebrity

연애 끝, 결혼 임박!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테일러 스위프트와 조 알윈의 깜짝 약혼 소식!

BAZAAR BY BAZAAR 2022.07.01
이미지 출처: 테일러 스위프트 인스타그램(@taylorswift), 조 알윈 인스타그램(@joe.alwyn)

이미지 출처: 테일러 스위프트 인스타그램(@taylorswift), 조 알윈 인스타그램(@joe.alwyn)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테일러 스위프트가 약혼했다. 상대는 2017년부터 현재까지 5년간 만남을 이어온 연인, 조 알윈!  
 
조 알윈은 이안 감독의 영화 〈빌리 린스 롱 하프타임 워크〉의 주인공으로 데뷔해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 〈더 페이버릿: 왕의 여〉, 〈더 라스트 레터〉등의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차근히 얼굴을 알려온 영국 출신의 배우다.  
이미지 출처: 테일러 스위프트 인스타그램(@taylorswift)

이미지 출처: 테일러 스위프트 인스타그램(@taylorswift)

앞서 캘빈 해리스, 톰 히들스턴, 존 메이어 등 여러 할리우드 스타들과의 연애로 가십에 오르내리며 심한 마음고생을 했던 테일러는 평소 언론에 사생활이 언급되는 것을 극도로 피하며 조용히 조와 데이트를 이어왔다. 다수의 해외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의 약혼 사실은 몇 달 전에 이뤄졌으며, 소수의 최측근들에게만 알렸을 정도로 극비에 진행됐다고.  
 
"내가 쓴 곡을 가장 먼저 들려주는 사람인 조, 팬데믹 동안 너와 함께 곡을 쓴 건 최고의 시간이었어" -2021년 그래미 어워드 시상식에서, 테일러 스위프트의 소감 중
 
지난 5년간 소문만 무성했던 '약혼설'이 실제가 됐다는 소식에 팬들은 응원과 축하를 아끼지 않고 있다. 그 이유는 두 사람이 만남을 지속하면서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주고받는 것을 지켜봐 왔기 때문! 실제 테일러는 조의 영향으로 연기에 도전하는가 하면, 조는 테일러의 앨범 〈Everymore〉의 송라이팅에 참여하면서 그래미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누기도 했다.  
 
"나는 반짝이는 것들을 좋아하지만, 너라면 종이 반지라도 결혼할 수 있어"라는 로맨틱한 가사로 자신의 애정 어린 마음을 표현한 테일러 스위프트의 고백! 지켜보는 이들 마저 행복 바이러스로 물 들이는 이 커플의 사랑스러운 행보를 주목하시라!  
 
 

Weekly Hot Issue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