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올겨울 필수템, 바라클라바를 쓴 셀럽은 누구?

'복면' 아니라 유행입니다만!

BYBAZAAR2021.11.24
갑자기 영하권으로 떨어진 날씨, 추위로부터 완벽하게 보호하고 싶다면? 올겨울 필수템으로 자리 잡은 바라클라바를 주목하자. 얼굴 부분은 트이고, 머리와 목을 완전히 덮어 주는 형태로 스키장에서나 볼법했던 방한 아이템이었지만, 힙하고 다양한 디자인의 바라클라바가 셀럽들의 SNS에서 속속 선보이며 대세 조짐에 올라탔다. 아직 어떻게 활용해야 할지 몰라 구매를 망설이고 있다면 스타들의 착용샷을 먼저 살펴볼 것!
 

블랙 바라클라바는 진리!

러블리함의 대명사로 자리 잡은 장원영. 로맨틱한 새틴 원피스에 스터드 디테일이 돋보이는 블랙 롱 코트, 니 삭스와 레더 부츠를 매치해 ‘미우미우걸’의 면모를 뽐냈다. 특히 블랙 컬러 바라클라바를 선택해 얼굴이 더 작아 보이는 효과를 얻기도. 장원영처럼 핏한 바라클라바를 쓸 예정이라면 헤어라인이 보이게 살짝 뒤로 눌러쓴 뒤, 얼굴 라인 옆으로 잔머리를 내주는 게 포인트! 머리카락에 자연스러운 컬링감이 있다면 조금 더 사랑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포근포근한 니트 바라클라바  

“안녕 나도 최신 유행 탑승 하끄”라며 자신의 SNS에 공개한 강민경의 바라클라바 스타일링. 강민경은 카멜 롱 코트와 체크 팬츠에 블랙 바라클라바, 브라운 컬러의 선글라스를 매치해 남다른 패션 센스를 선보였다. 급격히 떨어진 기온에도 코트만 고집하는 ‘얼죽코(얼어 죽어도 코트)’라면 강민경처럼 넉넉한 사이즈, 포근한 소재의 제품을 선택해 보온성과 스타일리시함 모두 놓치지 말 것.
 

‘꾸안꾸’룩에 바라클라바

사복 여신 차정원은 집 앞 카페에 나갈 때 편안한 데일리 룩에 그레이 바라클라바를 더해 트렌디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무드를 놓치지 않았다. 더불어, 유튜버 오눅과 트윈 룩 아이템으로 바라클라바를 선택하기도!
 

존재감 넘치는 컬러의 바라클라바.

정려원소이. 두 여배우의 절친 케미는 화사한 색상의 바라클라바로 인증! 화사한 민트 컬러 모자 하나로 포멀룩에 경쾌한 무드를 더했다.
 

바라클라바, 아직 없다면? 직접 만들어!

‘금손‘소유자답게 자신이 직접 뜬 바라클라바를 쓴 김재경. 먼저, 블루 컬러의 바라클라바는 네이비 컬러 카디건과 매치해 톤온톤 스타일링을 보여준 반면, 최근 완성한 베이지색 바라클라바는 넉넉한 품의 꽃무늬 더플코트와 입어 따스하고 편안한 느낌을 강조했다. 바라클라바 만드는 법, 도안, 실 구매 방법까지 댓글로 친절히 공유하고 있으니, 아직 마음에 드는 바라클라바를 찾지 못했다면 김재경의 sns를 눈여겨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