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에 빠진 버질 아블로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오렌지 컬러 덕후 버질 아블로가 아트와 사랑에 빠졌다. | 전시,오프화이트,루이비통,가구,버질 아블로

루이 비통, 오프 화이트의 디자이너 외에도 다양한 협업과 아트 작업을 펼치고 있는 버질 아블로. 최근 시카고 현대미술관에서 첫 솔로 전시 를 연 그는 자신이 사랑하는 오렌지 컬러가 가득한 루이비통 오렌지 캡슐 컬렉션과 미발매된 오프 화이트 x 나이키 협업 스니커즈들을 공개했다. 이번 여름 휴가에 시카고를 방문할 예정이라면 놓치지 마시길. 전시는 9월 22일까지. https://www.instagram.com/p/ByihZqEIcpc/?igshid=100c2h0cctyw5 스위스 기반의 유명 가구 회사 Vitra와의 콜라보레이션을 발표한 버질 아블로. 오렌지 컬러의 ‘Petite Potence’ 램프, ‘Antony’ 의자, ‘Ceramic Block’ 콘크리트 블록 등 스프레이 프린트 디테일이 들어간 컬렉션이 아트 바젤을 통해 공개됐다. 가격대는 2,489유로부터 149유로까지. 구매 관련 자세한 내용은 Vitra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