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와 불가리 사이엔 아무 것도 없었다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Fashion

그녀와 불가리 사이엔 아무 것도 없었다

촉촉하게 젖은 피부와 맞닿은 불가리의 워치 & 주얼리.

BAZAAR BY BAZAAR 2022.11.29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비제로원’ 뉴 클래식 목걸이는 7백만원대, 그 아래 레이어드한 ‘비제로원 롱 체인’ 펜던트 목걸이는 7백만원대, 40mm 사이즈의 알루미늄 소재 케이스에 불가리 더블 로고가 음각된 ‘불가리 알루미늄’ 스포츠 시계는 3백80만원대 모두 Bulgari.
 
스커트는 Dolce & Gabbana.
 
로즈 골드 소재에 말라카이트와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귀고리는 4백20만원대, 중지에 착용한 반지는 4백 60만원, 약지에 착용한 반지는 3백10만원대, 펜던트 목걸이는 8백70만원대 모두 ‘디바스 드림’ 컬렉션 Bulgari.
 
중지에 착용한 ‘세르펜티 바이퍼’ 반지는 2백60만원대, 약지에 착용한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세르펜티 바이퍼’ 반지는 6백30만원대, 믹스된 소재의 브레이슬릿과 화이트 오팔린 다이얼이 조화를 이루는 ‘세르펜티 투보가스’ 워치는 1천3백60만원,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세르펜티 바이퍼’ 귀고리는 1천1백90만원,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세르펜티 바이퍼’ 목걸이는 5천2백20만원 모두 Bulgari.
 
가죽 팬츠는 Tod’s.
 
검지에 착용한 반지는 3백70만원, 약지에 착용한 반지는 3백30만원대, 스터드 장식이 특징인 뱅글은 1천1백20만원, 귀고리는 4백20만원대 모두 ‘비제로원 락’ 컬렉션 Bulgari.
 
드레스는 Ami.
 
화이트 골드에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목걸이는 1천1백만원, 그 아래 레이어드한 로즈 골드에 다이아몬드가 데미 파베 세팅된 목걸이는 6백30만원대, 오른손 약지에 착용한 다이아몬드가 데미 파베 세팅된 반지는 6백30만원대 모두 ‘세르펜티 바이퍼’ 컬렉션, 블랙 DLC 처리된 스테인리스스틸 소재에 베젤을 따라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세르펜티 세두토리’ 시계는 1천4백30만원, 왼쪽 약지에 레이어드한 ‘세르펜티’ 반지는 각각 1천1백30만원, 2백60만원대 모두 Bulgari.
 
데님 팬츠는 Loro Piana. 탱크톱은 에디터 소장품.
 
다이아몬드가 장식된 스터드 귀고리는 3백80만원대, 부채꼴 모티프 펜던트에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목걸이는 7백60만원, 마더오브펄과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목걸이는 6백50만원, 왼손에 착용한 마더오브펄과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반지는 2백90만원대, 오른손에 레이어드한 마더오브펄 장식의 반지는 4백30만원대, 다이아몬드가 파베 세팅된 반지는 4백30만원대 모두 ‘디바스 드림’ 컬렉션 Bulgari.
 
캐시미어 소재 슬립 드레스는 Loro Piana.
 
※ 가격이 표기되지 않은 제품은 모두 가격 미정. 
 

Keyword

Credit

    에디터/ 이진선
    사진/ 김시내
    모델/ 휘연
    헤어/ 강현진
    메이크업/ 최시노
    어시스턴트/ 강부경
    디지털 디자인/ GRAFIKSANG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