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새로운 클래식, 보테가 베네타

기존 브랜드 콘셉트인 인비저블 럭셔리는 계승하되, 다니엘 리의 대범하고도 젊은 감각으로 새롭게 태어난 보테가 베네타. 시각과 청각 모두를 사로잡은 팝업 스토어가 한남동 바이닐 앤 플라스틱에서 열렸다.

BYBAZAAR2020.10.16
 
‘스피커들의 오케스트라’라고 할 수 있는 아쿠스모니움을 통해 특별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인플레이터블 박스.‘스피커들의 오케스트라’라고 할 수 있는 아쿠스모니움을 통해 특별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인플레이터블 박스.‘스피커들의 오케스트라’라고 할 수 있는 아쿠스모니움을 통해 특별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인플레이터블 박스.‘스피커들의 오케스트라’라고 할 수 있는 아쿠스모니움을 통해 특별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인플레이터블 박스. ‘스피커들의 오케스트라’라고 할 수 있는 아쿠스모니움을 통해 특별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인플레이터블 박스.컬렉션 메인 아이템인 크리스 크로스백. 키위 컬러는 인플레이터블 스토어를 위해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제작됐다.
다니엘 리가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된 후로 현재 패션업계의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보테가 베네타가 한남동에 위치한 바이닐 앤 플라스틱에서 팝업 스토어를 오픈했다. ‘인플레이터블 스토어’란 타이틀로 진행된 이번 프로젝트는 보테가 베네타의 2020 가을 컬렉션 제품 외에도 음악과 사운드를 주제로 한 외부 설치물을 통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인플레이터블(Inflatable)’이란 이름에 걸맞게 주변을 반사하는 시각적 요소가 더해진 볼륨감 있는 외관과 서울을 표현한 청각적 요소를 경험할 수 있는 내관으로 이루어진 특별한 공간으로 꾸며졌다. 다니엘 리가 평소 즐겨 듣는 음악 플레이리스트도 바이닐로 청음할 수 있는 등 패션과 음악, 아트를 모두 경험할 수 있게끔 하여 대중들의 교감을 이끌어냈다.
지속 가능 소재를 사용한 클래식 레인 부츠 스타일의 퍼들 부츠. 블랙, 폰덴테, 키위 등 다양한 컬러와 사이즈로 출시되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지속 가능 소재를 사용한 클래식 레인 부츠 스타일의 퍼들 부츠. 블랙, 폰덴테, 키위 등 다양한 컬러와 사이즈로 출시되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지속 가능 소재를 사용한 클래식 레인 부츠 스타일의 퍼들 부츠. 블랙, 폰덴테, 키위 등 다양한 컬러와 사이즈로 출시되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나파 가죽 소재를 사용, 인트레치아토 위빙으로 완성한 폴드 백.길이 조절 및 탈착 가능한 가죽 숄더 스트랩과 메탈 메달 장식이 특징이다.나파 가죽 소재를 사용, 인트레치아토 위빙으로 완성한 폴드 백.길이 조절 및 탈착 가능한 가죽 숄더 스트랩과 메탈 메달 장식이 특징이다.나파 가죽 소재를 사용, 인트레치아토 위빙으로 완성한 폴드 백.길이 조절 및 탈착 가능한 가죽 숄더 스트랩과 메탈 메달 장식이 특징이다.나파 가죽 소재를 사용, 인트레치아토 위빙으로 완성한 폴드 백.길이 조절 및 탈착 가능한 가죽 숄더 스트랩과 메탈 메달 장식이 특징이다.나파 가죽 소재를 사용, 인트레치아토 위빙으로 완성한 폴드 백.길이 조절 및 탈착 가능한 가죽 숄더 스트랩과 메탈 메달 장식이 특징이다.
 
거대한 메탈 프린지로 꾸며진 윈도에는 컬렉션의 무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레디투웨어가 디스플레이되었고, 메인 아이템인 퍼들 부츠와 폴드 핸드백, 크리스 크로스백을 직접 착용해볼 수 있다. 퍼들 부츠는 지속 가능 소재를 사용한 클래식한 레인 부츠 스타일로, 블랙, 폰덴테, 키위 등 다양한 컬러와 남녀 공용으로 출시됐다. 또한 폴드 백은 수납공간이 넉넉해 데일리 백으로 제격이다. 크리스 크로스백은 특별히 이번 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한정 수량으로 키위 컬러를 선보였으며, 긴 프린지 장식이 멋스러운 프린지 크리스 크로스와 프린지 없이 어떤 스타일링에도 어울릴 크리스 크로스 두 가지 디자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