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
Celebrity

이런 동물도 키운다고? 스타들의 '이색' 반려동물

연예인보다 더 연예인같은 동물들

BYBAZAAR2020.04.22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로 집에 홀로 있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반려동물 입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혼자 시간을 보내기 심심하다고 해서 섣불리 동물을 입양하기엔 한 생명에 대해 져야 할 책임이 너무도 큰 터. 반려동물을 입양하는 대신, 스타들이 키우는 반려동물을 보며 무료함을 달래는 것은 어떨까? 강아지를 비롯한 고슴도치, 앵무새까지. 스타들이 키우는 이색 반려동물들을 소개한다.  
 
세훈-비비(비숑) 
@oohsehun@oohsehun
엑소의 세훈이 키우는 비숑 '비비'. 큰 덩치 덕에 이름 뒤에 '빅(Big)'이라는 수식어가 붙어 팬들 사이에선 '비비빅'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비숑 특유의 푹신하고 뽀송뽀송한 털이 매력 포인트로, 그의 근황이 궁금하다면 세훈의 인스타그램 @oohsehun에서 자주 찾아볼 수 있을 것이다. 


진-오뎅, 어묵(슈가글라이더)
BTS 공식 트위터BTS 공식 트위터
안타깝게도 지금은 무지개다리를 건넌 BTS 진의 슈가글라이더 '오뎅'과 '어묵'이. 슈가글라이더란 캥거루목주머니하늘다람쥐과의 포유류로, 잘 알려지진 않았지만 알고 보면 우리나라에서도 키우는 이들이 많다고. 디즈니 영화 캐릭터 '스티치'의 모티프가 되기도 한 슈가글라이더는 작은 몸과 커다란 눈이 대비를 이루어 귀여운 비주얼을 완성한다. 


범규-토토(앵무새)
txt 범규
도어락 소리가 들리면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라고 인사를 한다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범규의 앵무새 '토토'. 인형 같은 비주얼의 주인에 인형 같은 반려동물이 만나 최고의 조합을 만들었다. 말을 할 수 있는 반려동물이라니, 그 매력에 끌려 에디터도 괜히 말 한 마디 걸고 싶어진다. 


장도연-고Chu(고슴도치)

MBC 나혼자산다MBC 나혼자산다MBC 나혼자산다
요즘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코미디언 장도연. TV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선보인 그의 고슴도치 '고chu'는 출연과 동시에 엄청난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바 있다. 깜찍한 크기에 귀여운 비주얼까지 갖춘 고chu가 TV를 보는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것. 산책을 위해 미니 하네스까지 착용한 고chu의 모습은 수많은 이들의 SNS에 공유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