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의 나른한 오후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따스한 햇살 아래에서 마주한 박민영의 민낯

니트 톱은 Tod's.

니트 톱은 Tod's.


박민영은 지난 2월,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발테르 키아포니가 합류한 2020 F/W 토즈 컬렉션에 한국 앰버서더로 참석해 화제를 모았다.


 레더 셔츠, 스커트, ‘D’ 백, 메탈릭한 로퍼는 모두 Tod’s.

레더 셔츠, 스커트, ‘D’ 백, 메탈릭한 로퍼는 모두 Tod’s.


〈하퍼스 바자〉와 함께한 이번 화보에서 ‘토즈’ 의 뉴 컬렉션을 소화한 박민영은 빛과 그림자를 배경으로 나른한 햇살 아래에서 꾸밈없이 맑은 박민영 본연의 매력에 집중했다. 특히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비주얼을 위해 최선을 다하며 즐기는 모습에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로부터 찬사를 받기도 했다. 이어진 영상 촬영에도 여유로운 무드와 밝은 에너지로 화보에 활기를 불어 넣었다.

블라우스, 팬슬 스커트, 라운드 실루엣의 'C'백, 슬링백 슈즈는 모두 Tod's.

블라우스, 팬슬 스커트, 라운드 실루엣의 'C'백, 슬링백 슈즈는 모두 Tod's.


박민영의 화보는 〈하퍼스 바자〉 4월호와 인스타그램(@harpersbazaarkorea)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따스한 햇살 아래에서 마주한 박민영의 민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