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자>가 제안하는 뉴 오피스 룩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자율복장제의 도입으로, 비로소 일 년 365일 표현의 자유를 얻게 된 워킹우먼들. 그녀들을 위해 <바자>가 준비한 뉴 오피스 룩 가이드. | 자율복장,워킹우먼,출근룩,오피스룩,데일리룩

&nbsp;━&nbsp; BUSINESS CAUSAL &nbsp; 재킷, 보타이 블라우스는 모두 Givenchy. 맨 왼쪽에 놓인 블루, 옐로 컬러 수납함은 모두 Hermes. &nbsp; &nbsp; &nbsp;━&nbsp; CASUAL SUIT &nbsp; 재킷은 1백13만원, 팬츠는 62만원 모두 Each Other by hanstyle.com. 셔츠는 59만8천원 MSGM. 로퍼는 1백만원대 Prada. 아직도 수트를 남자의 전유물이라 생각하는가? 캐주얼한 팬츠수트 하나면 열 원피스 부럽지 않다. 심플한 화이트 티셔츠부터 그래피컬 프린트의 실크 셔츠까지, 재킷 속 이너웨어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해보길. &nbsp; &nbsp; &nbsp;━&nbsp; PLEATED MIDI SKIRT &nbsp; 재킷은 Celine by Hedi Slimane. 셔츠, 귀고리는 모두 Louis Vuitton. 스커트는 35만원대 Margaret Howell by Matchsfashion. 스트랩 힐은 1백15만원 Burberry. 주름 또는 아코디언 스커트로 불리는 플리츠 스커트가 이번 시즌의 주요 피스로 떠올랐다. 특히 무릎을 덮는 미디 길이가 강세. 오랜 시간 앉아 있어도 편안한 착용감은 덤이다. &nbsp; &nbsp; &nbsp;━&nbsp; NEW KITTEN HEELS &nbsp; 하늘색 펌프스는 1백20만5천원 Bottega Veneta. 화이트 키튼 힐은 Louis Vuitton. 셔츠는 Celine by Hedi Slimane. 스커트는 2백55만원 Burberry. 플랫 슈즈보다 격식 있고, 하이힐보다 부담스럽지 않은 키튼 힐. 파스텔 혹은 화이트 컬러의 키튼 힐은 비즈니스 캐주얼 룩에 여성미를 더해준다. 특히 로고 플레이나 주얼 장식이 가미된 제품은 밤낮을 가리지 않는 전천후 아이템! &nbsp; &nbsp; &nbsp;━&nbsp; VINTAGE SQUARE BAG &nbsp; 가방은 4백19만원 Gucci. 장갑은 Hermes. 레트로 무드의 스퀘어 백이라면 실용성은 물론 최신 트렌드까지 놓치지 않을 수 있다. 태블릿 PC부터 간단한 서류철까지 수납할 수 있는 오버사이즈 스퀘어 백도 다채롭게 등장했으니 눈여겨볼 것 &nbsp; &nbsp; &nbsp;━&nbsp; CLASSIC CHECK COAT &nbsp; 코트는 Ami. 데님 셔츠는 23만원대 Polo Ralph Lauren. 팬츠는 Dior. 가방은 Celine by Hedi Slimane. 앵클부츠는 Chloe. 오버사이즈의 체크 코트 하나면 겨울철 출근 룩에 경쾌한 포인트를 줄 수 있다. 명심해야 할 점은 클래식한 디자인이어야 한다는 것. 브라운 계열의 타탄체크가 안전하며 더블보다는 싱글 버튼이 캐주얼한 아이템과 매치하기 쉽다. &nbsp; &nbsp; &nbsp;━&nbsp; CHUNKY SNEAKERS &nbsp; 스니커즈는 Givenchy. 청키한 솔이 특징인 어글리 스니커즈가 대중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다. 고가의 럭셔리 브랜드 제품이 부담스럽다면, 스포츠 브랜드로 눈길을 돌려볼 것. 착화감은 더 뛰어나니 말이다. 또 두루 매치하기 좋은 화이트 컬러를 추천한다. &nbsp; &nbsp; &nbsp;━&nbsp; PRINTED SCARF &nbsp; 스카프는 Hermes. 니트 톱은 Chloe. 귀고리는 Dior. 감각적인 프린트가 담긴 스카프 하나면 단조로운 오피스 룩에 생기를 불어넣을 수 있다. 하지만 피부톤에 맞는 컬러, 얼굴형에 어울리는 길이와 넓이, TPO에 따른 매듭법 등 고려해야 할 것이 많은 스타일링이기도. 화이트 톱에 매치하는 것부터 시작해 다양한 스카프를 경험해보는 것이 중요하다. &nbsp; &nbsp; &nbsp;━&nbsp; COOL &amp; SMART WATCH &nbsp; ‘Summit 2’ 스마트 워치는 Montblanc. 셔츠는 1백만원대 Prada. 팬츠는 1백60만원 Loewe. 손목 위에서 건강과 스케줄을 관리해주는 스마트 워치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대중적인 애플을 넘어, 하이엔드 시계 브랜드, 스마트 워치 전문 브랜드까지 선택의 폭은 다양해졌고 디자인은 더욱 매력적으로 진화하는 추세. 뻔하디뻔한 손목시계가 지겨워졌다면 스마트 워치가 해답이다. &nbsp; &nbsp; &nbsp;━&nbsp; MINIMAL DRESS &nbsp; 원피스는 2백만원대 Prada. 귀고리는 Louis Vuitton. 벨트는 Dior. 부츠는 1백54만원 Valentino Garavani?Undercover. 큰 고민 없이 뚝딱 입을 수 있는 아이템으로 워킹우먼들에게 인기가 높은 원피스. 이럴 때일수록 자신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색다른 소재(실크나 트위드 같은), 과감한 디테일의 제품에 도전해보면 어떨까? 단 전제조건은 미니멀해야 하며, 미디 길이가 세련된 느낌을 준다. &nbsp; &nbsp; ※가격이 표기되지 않은 제품은 모두 가격 미정. &nbs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