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베이터 안에서 만난 '다크 로맨스(2019)'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2019 F/W 시즌 메가트렌드로 떠오른 ‘다크 로맨스’와 영화 속 캐릭터의 만남.





올가을, 어둠 속에서 피어난 로맨티시즘. 플로럴 패턴, 레이스, 깃털, 그로테스크한 분위기까지. 2019 F/W 시즌에 새롭게 정의된 다크 로맨스를 영화 속 캐릭터로 그려본다.



1F 엘리자베스(Elizabeth, 2019)

초상화가 그려진 블라우스, 슈즈는 Dolce & Gabbana, 이너에 착용한 러플 블라우스는 Louis Vuitton, 플리츠 스커트는 Fendi, 백은 Cartier, 벨트는 Chanel, 이어링은 Dior 제품.











2F 유령 신부(Corpse Bride, 2019)

프랑켄슈타인과 그의 신부가 그려진 드레스는 Prada, 헤드피스는 Zara, 반지는 Dior, 슈즈는 Miu Miu 제품.











3F 뱀파이어(Vampire, 2019)

니트 케이프는 Miu Miu, 러플 블라우스는 Johnny Hates Jazz, 네크리스는 Chanel, 팬츠, 벨트는 Louis Vuitton, 로퍼는 Gucci 제품.













4F 엘리베이터(Elevator, 2019)

미니 드레스는 Valentino x Undercover, 백은 Prada, 사이하이 부츠는 Gianvito Rossi 제품.




2019 F/W 시즌 메가트렌드로 떠오른 ‘다크 로맨스’와 영화 속 캐릭터의 만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