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프 타운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날카로운 겨울바람과 대리석이 만들어낸 경이로운 풍경, 그 속에서 마주한 케이프를 입은 여인.

케이프, 스카프, 슈즈는 모두 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니트는 10만5천원 Cos, 팬츠는 24만8천원 Recto.

케이프는 5백70만원대, 팬츠는 5백70만원대, 부츠는 2백90만원대 모두 Loro Piana, 니트, 셔츠는 모두 Lemaire, 귀고리는 23만8천원 Portrait Report, 체인 백은 Chanel.

케이프, 귀고리는 모두 Givenchy.

케이프는 8백98만원 Jil Sander, 재킷, 톱, 스커트, 부츠는 모두 Louis Vuitton, 귀고리는 12만원 Goiu.

케이프는 Chloé, 터틀넥은 Unit, 반지는 32만9천원 Portrait Report.

케이프 원피스는 5백10만원 Loewe, 모자는 Prada, 장갑은 Dior, 부츠는 Louis Vuitton.

케이프는 2백45만원, 부츠는 가격 미정 모두 Nina Ricci, 톱은 95만9천원대 Lemaire, 스커트는 1백19만원 Maison Margiela, 귀고리는 12만원 Goiu.

케이프는 1백88만2천원 Isabel Marant, 셔츠, 원피스는 모두 Givency, 장갑은 Dior.

※ 가격이 표기되지 않은 제품은 모두 가격 미정임.

날카로운 겨울바람과 대리석이 만들어낸 경이로운 풍경, 그 속에서 마주한 케이프를 입은 여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