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러풀, 블랙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구조적인 실루엣에 수공예적 디테일을 담은 몽클레르 느와 룩, 에메랄드빛을 머금다.

코쿤 실루엣의 다운 재킷은 779만원, 다운 소재 플레어스커트는 184만원으로 모두 6 Moncler Noir Kei Ninomiya, 귀고리는 28만원대로 Marni by Net-A-Porter 제품.

매듭 디테일의 다운 베스트는 214만원, 그 위에 레이어링한 점퍼는 251만원, 와이드 팬츠는 73만원으로 모두 6 Moncler Noir Kei Ninomiya, 오른쪽에 착용한 귀고리는 25만원대로 Cult Gaia by Net-A-Porter, 왼쪽에 착용한 귀고리는 57만원으로 Balenciaga by BOONTHESHOP 제품.

귀고리는 20만원대로 Toga Pulla by Mue 제품.

플라워 모티프 디테일이 가미된 셔츠는 97만원, 플레어스커트는 184만원, 하이킹 스타일 스니커즈는 116만원으로 모두 6 Moncler Noir Kei Ninomiya, 귀고리는 12만원대로 Cult Gaia by Net-A-Poter 제품.

헴라인에 가죽 플레어 디테일이 돋보이는 다운 재킷은 369만원으로 6 Moncler Noir Kei Ninomiya, 귀고리는 33만원대로 Dinosaur Designs by Net-A-Porter, 쇼츠는 에디터 소장품.

하프 슬리브 다운 재킷은 344만원으로 6 Moncler Noir Kei Ninomiya, 귀고리는 30만원대로 Jacquemus by Mue, 쇼츠는 에디터 소장품.

다운 소재 니팅 풀오버는 835만원, 팬츠는 73만원으로 모두 6 Moncler Noir Kei Ninomiya, 언밸런스 귀고리는 30만원대로 Jacquemus by Mue 제품.

플라워 코르사주 장식 원피스는 325만원으로 6 Moncler Noir Kei Ninomiya, 귀고리는 20만원대로 Toga Pulla by Mue 제품.

구조적인 실루엣에 수공예적 디테일을 담은 몽클레르 느와 룩, 에메랄드빛을 머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