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달 19금 영화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어벤져스 이후 개봉한 19금 영화들의 관전 포인트 셋. | 영화,배우,유아인,류준열,조진웅

하나, 세 배우들의 강렬한 열연 투혼대체 불가 배우 유아인, 헐리우드 스타 스티븐 연 그리고 신예 전종서. 이창동 감독이 선택한 세 배우의 조합은 강렬한 아우라를 선사한다. 유아인은 무언가를 찾기 위해 새벽마다 다급하게 뛰어야 하는 장면을 OK가 떨어질 때까지 끝없이 뛰는 열정을 보였다는 후문. 스티븐 연 또한 고도의 집중력으로 캐릭터를 재탄생 시켰다. 특유의 분위기로 신인 답지 않은 전종서까지 세 배우의 남다른 연기력이 영화를 더욱 돋보이게 한다. 둘, 디테일한 연출로 완벽히 구현한 스토리 속 공간들영화를 보면 자연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연출에 감탄하게 될 것. 영화 속에 등장하는 거의 모든 공간은 오픈 세트에서 촬영됐는데 이는 주위 풍경과 자연을 미장센으로 활용하는 이창동 감독 특유의 연출 스타일 때문이다. 영화를 보는 내내 디테일과 리얼리티가 살아있는 현장을 느낄 수 있다.셋, 자연의 시간을 그대로 담은 촬영세 배우가 나란히 앉아 해가 지는 노을을 바라보는 씬은 기억에 남는 장면 중 하나. 이 장면을 위해 하루 중 약 20분 정도 밖에 주어지지 않는 노을을 담기 위한 제작진의 노력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었다. 한 폭의 수채화를 보는듯 아름다운 풍경을 러닝 타임 내내 감상할 수 있다. 하나, 화려한 라인업, 개성 강한 캐릭터들전작들과 완전히 다른 캐릭터로 처음부터 끝까지 스크린을 장악한 충무로의 기둥 류준열. 그와 함께 합을 맞춘 조진웅은 선과 악이 공존하는 인물을 무게감 있게 표현한다. 그리고 필모그래피 중 가장 강렬하고 잔혹한 악역을 미친 듯이 연기한 故 김주혁. 많은 이들에게 회자될 그의 연기를 보고 나면 그가 더욱 그리워질 것. 김성령과 박해준까지 화려한 라인업 만으로도 이 영화를 볼 이유는 충분하다.둘, 몰입, 또 몰입되는 강렬한 스토리마약, 살해 등 자극적인 소재를 다룬 영화임에도 불구하고 재미를 꽉 잡은 2018 상반기의 가장 완벽한 상업 영화가 탄생했다. 15세 관람가를 받은 것이 영화 흥행의 호재. , , 등의 각본을 맡았던 정서경 작가가 두기봉 감독의 2013년작 홍콩 영화 을 각색해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재탄생 됐다.셋, 감각적인 비주얼과 놀라게 되는 음악한 편의 끝내주는 액션 느와르가 탄생! '비주얼 버스터'라는 수식어답게 화려한 비주얼과 스타일리시한 액션, 귀를 뚫는 음악들이 영화를 장식한다.하나, '어썸매력'의 새로운 캐릭터 등장헐리우드 대표 '돌+I' 히어로가 돌아왔다. 흥미로운 캐릭터에 라이언 레이놀즈가 만나 시너지 효과를 톡톡하게 본 데드풀. 관객과 쌍방향 소통을 이어가던 데드풀의 '촐싹맞음'은 속편에서도 이어진다. 입가에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드는 새로운 캐릭터들의 등장과 그들의 ‘케미’는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 특히 '왜 거기서 나와..?' 라는 생각이 드는 에 출연한 타노스의 열일도 포인트!둘, 데드풀의 트레이드 마크인 19금더 강력해졌다! 19금 히어로 물이라는 새 지평을 열며 세계를 열광시켰던 데드풀. 전편은 다소 열악한 환경에서 만들어졌지만 큰 성공을 거둔 후 든든한 재정적 지원을 받았다. 데드풀에게 자본이란? 더 '약빤' 유머감각과 패러디의 향연 그리고 전편보다 커진 스케일, 섬세한 액션 연출로 볼거리가 풍성해졌고 ‘병맛’은 더욱 짙어졌다.셋, 놓쳐선 안 될 쿠키 영상마블 코믹스에서 출발한 모든 영화를 통틀어서 가장 '역대급'인 쿠키 영상은 절대 놓쳐선 안된다. 뜻밖의 카메오 등장은 이 ‘병맛’ 슈퍼 히어로 영화를 즐기는 또 다른 즐거움이 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