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엔 이런 자차!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지금까지 자외선차단제를 고르는 요령부터 제대로 쓰는 방법까지 배웠으니, 자, 이제 쇼핑할 시간! 신상 자외선차단제 중 나의 취향에 꼭 맞는 제품을 두 눈 크게 뜨고 찾아보길. | 자외선 차단제,자차

Tonymoly유브이 마스터 마일드 선쿠션 SPF50+/PA++++메이크업 위에 덧바르는 데는 역시 쿠션만 한 게 없다. 뭉치지 않고 간편하다. 또 바르자마자 쿨링감이 느껴진다. 단, 너무 많이 바르면 피부색이 하얘질 수 있으니 주의할 것. EWG 그린 등급 성분의 순한 자외선차단제. 1만6천9백원. Kiehl’s자외선차단제 SPF50/PA++++베스트셀러 ‘자차’인 키엘 자외선차단제가 업그레이드 됐다. 자외선은 물론 모공보다 작은 미세먼지까지 완벽하게 차단한다. 생크림같이 부드러운 제형 덕분에 자꾸 ‘손이 가요, 손이 가’. 오일프리, 파라벤 프리, 향 프리 제품! 2만9천원대. Amorepacific더블 에어 선 프로텍터 SPF50+/PA+++핑크 톤의 제형을 손으로 롤링해 바르면 피부에 부드럽게 밀착된다. 촉촉한 느낌은 들지만, 끈적이지 않아 ‘수부지’ 피부에도 적합할 듯. 자외선과 미세먼지 공격으로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키는 스킨케어 효과까지 갖췄다. 7만5천원대. Avene안티에이징 선 SPF50+/PA++++‘믿고 쓰는’ 아벤느의 뉴 선크림. 산뜻한 제형과 아벤느 온천수의 촉촉함을 갖춘 기본기에 ‘안티에이징’이라는 개인기를 더했다. 우수한 광 안정성으로 자외선 차단 지속력이 뛰어나다. 논코메도제닉 테스트 완료. 2만8천원. Verite더블컷 선스틱 더블이펙트 SPF50+/PA++++일명 ‘반반선스틱’. 보습력이 높은 투명 제형과 보송하게 마무리하는 불투명 제형이 결합해 장점을 두루두루 갖췄다. 여기에 화이트닝과 워터프루프 기능을 적용해 야외 활동에 최적화되었다. 2만8천원대. Anessa에센스 UV 선스크린 마일드 밀크 SPF35/PA+++어린이도 사용할 수 있는 저자극 자외선차단제. 부드럽게 원을 그리면서 바르면 우윳빛의 로션 제형이 투명하게 바뀌면서 물방울이 올라오듯 수분감을 더한다. 사용하기 전, 반드시 흔들어줄 것. 3만6천원대. Chanel레 베쥬 쉬어 헬시 글로우 틴티드 모이스쳐라이저 SPF40/PA++피부 결과 톤을 자연스럽게 보정한다. 메이크업 전에 사용하면, 이름 그대로 건강한 윤기를 더하는데 지성 피부도 부담스럽지 않다. 항산화 효과는 물론 메이크업의 지속력까지 높여준다. 7만2천원.지금까지 자외선차단제를 고르는 요령부터 제대로 쓰는 방법까지 배웠으니, 자, 이제 쇼핑할 시간! 신상 자외선차단제 중 나의 취향에 꼭 맞는 제품을 두 눈 크게 뜨고 찾아보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