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속 여성 스파이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우리가 사랑한 영화 속 매력적인 여성 스파이. | 영화,여배우,제니퍼 로렌스,무비,캐릭터

에바 그린본드에게 트라우마를 남긴 여인으로 관능적이면서도 청순하고, 지적이며 강인한 면모를 지닌 본드 걸. 제임스 본드도 그녀와 결혼하기 위해 모든 걸 버릴 만큼 치명적인 매력을 지녔다. 탕웨이고혹적인 외모와 타고난 연기력으로 미인계 작전에 최적화된 스파이. 항일 단체에 가담해 친일파 관료 '이'를 유혹하는데 성공한다. 하지만 동시에 그에게 마음을 빼앗겨버린 그녀는 결국 그를 구하고 사형 당한다. 안젤리나 졸리무력, 지능, 미모를 고루 갖춘 스파이의 정석! 방 안의 물건들을 조합해 폭탄을 제조하고 적들의 추격을 피해 달아나는 등 속시원하고 어마무시한 액션을 보여준다. 샤를리즈 테론구구절절한 사연도 없고 사적인 복수심 따위 없다. 단지 직업으로서 스파이 임무를 수행하는 은발의 그녀. 맨손으로 상대를 제압하는 뛰어난 격투 실력으로 남자 요원들을 제치고 최고의 자리에 올라선 인물이다. 스칼렛 요한슨남편이 임무 수행 중 죽었다는 소식에 남편을 따라 킬러 스파이가 된 블랙 위도우. 하지만 자신이 속았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 스파이를 그만두고 어벤져스에 합류한다. 제니퍼 로렌스배우 제니퍼 로렌스가 달콤살벌한 스파이가 되어 돌아왔다. 제니퍼 로렌스를 있게 한 시리즈 의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과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강렬한 서스펜스를 완성했다. 극한으로 몰아붙이는 훈련을 견뎌내며 육체와 정신 모두 무기로 이용할 수 있는 성장한다. CIA요원 네이트와의 사이에서 일어나는 묘한 긴장감이 영화 마지막까지 유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