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선택 드레스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한 해의 ‘주인공’으로 떠오른 여배우들이 선택한 특별한 드레스 한 점. | 디올,드레스,시상식,정려원,선미

“정려원”수상: 2017년 KBS 연기대상 여자 부문 최우수상플라워 엠브로이더리 디테일이 돋보이는 시폰 소재의 디올 드레스에 심플한 뱅글로 포인트를 더했다. 반듯한 어깨 라인이 돋보이는 스퀘어 네크 라인의 드레스에 내추럴한 메이크업으로 우아한 매력을 업그레이드한 정려원. 평소 스타일리시한 패션 감각을 최대치로 끌어올린 하루였다. “김지원”수상: 2017 KBS 연기대상 여자 부문 우수상리본을 형상화한 주얼 장식의 제니 팩햄 웨딩 드레스로 청순한 매력을 어필한 김지원. 흑발의 생머리를 한 쪽으로 늘어뜨려 여신 분위기를 완성했다. 걸을 때마다 살짝살짝 모습을 드러내는 크리스털 슈즈까지 완벽한 합을 이뤘다. “이하늬”수상: 2017 MBC 연기대상 월화극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이하늬가 가진 고급스러운 섹시함을 한껏 드러내는데 혁혁한 공을 세운 보테가 베네타의 프리폴 드레스. 가슴까지 깊게 패인 네크 라인에 주얼 디테일을 가미한 드레스를 선택해 화사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선미”‘가시나’의 열기가 가시기도 전에 신곡 ‘주인공’ 발표 소식을 알리며 기대감을 높였다. 화려한 스타일 감각으로 패션 월드의 총예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선미가 선택한 드레스는 섹시한 클리비지 라인과 슬릿 디테일이 돋보이는 오프 화이트의 러플 드레스. 반짝이는 주얼리 없이도 화려하게 빛나는 블루 컬러가 특별한 매력을 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