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2 in 1 헤어 드라이어 등장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헤어 드라이어도 스트레이트너도 아닌, 아니 둘 다이기도 한 신기한 헤어 기기가 등장했다. | 뷰티,직구,헤어 기기,헤어 드라이어,뷰티툴

 ‘셀프 케어’, ‘홈 케어’는 지금 뷰티 업계에서 가장 핫한 키워드. 이에 발맞춰 집에서도 프로의 손길을 느낄 수 있는 뷰티 기기들이 쏙쏙 등장하고 있다. 디지털 모터라는 새로운 발상으로 헤어 기기에 대한 상식을 깼던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드라이어 이후, 뷰티 브랜드들은 이와 대적할만한 제품을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 해왔다.최근 상식을 깨는 헤어 기기가 또 하나 등장했다. 헤어 드라이어이자 스트레이트너인 레블론(Revlon) 의 살롱 360 이 그것. 인스타그램에 공개된 이 기기의 모습은 파격에 가깝다. 헤어 드라이어기의 둥근 입구를 마치 스트레이트너처럼 반으로 나뉘어져 있다. 그 사이에 머리카락을 섹션으로 나눈 뒤 넣어 사용하면 된다. 머리카락 주변으로 바람이 나와 머리를 말리면서 수직으로 스타일링까지 가능하다. 머리카락을 사이에 두고 양쪽에서 바람이 나오기 때문에 평범한 헤어 기기와 비교해 70% 더 잘 말려준다고. 안타깝게도 현재 미국에서만 구입 가능하다고 하니 뷰티 얼리어답터라면 직구를 노려보는 것도 방법. 본 기사는 코스모폴리탄 영국판 “You can now buy a 2-in 1 hairdryer and straightener” 웹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