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데드 다루는 법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Lifestyle

언데드 다루는 법

영화 '렛미인'을 사랑했던 사람이라면 주목.

BAZAAR BY BAZAAR 2017.02.27

언데드 다루는 법 - 하퍼스 바자 Harper's BAZAAR Korea

<렛미인>을 사랑했던 사람이라면 주목. 공포와 혐오가 아닌 애정과 연민을 불러일으키는 매력적인 뱀파이어 소녀를 창조했던 <렛미인>의 작가 욘 A. 린드 크비스트의 새로운 소설이 출간됐다. 이번에는 좀비다.

그가 <언데드 다루는 법>을 쓰게 된 계기는 영화 속의 좀비가 하나같이 공격적으로 묘사되는 것에 대한 의구심이었다고 한다. 그들도 성치 않은 몸으로 간신히 무덤에서 기어 나온 약자라는 생각에서 탄생한 좀비는 인간이 적개심을 품지 않는 한 무해한 존재다. 기이한 존재를 정서적으로, 지적으로 살피는 작가. ‘호러의 철학자’라는 찬사가 아깝지 않다. 문학동네.

Keyword

Credit

    에디터|김 지선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