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cealer Tricks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피부 결점만 콕 짚어 커버해 본연의 피부를 돋보이게 하는 스킨 메이크업이 물망에 올랐다. 이번 시즌 갖춰야 할 내추럴 스킨을 위한 키 아이템, 컨실러를 주목할 것. | 메이크업,컨실러,MAKEUP,CONCEALER,메이크오버

(위에서부터)1. Prestige 3in1 파우더 컨실러, 1만6천원대.2. Luna 프로 컨실 팔레트, 3만원.3. Laura Mercier 시크릿 컨실러, 3만8천원.4. Clio 킬 커버 컨실데이션, 3만2천원(스펀지포함).5. Jungsaemmool 아티스트 컨실러 팔레트 스킨, 4만원.6. Giorgio Armani 스킨 리터치, 4만5천원대.7. Bobbi Brown 리터칭 완드, 5만원대.붉은기를 잠재우는 파우더 브러시에 소량의 파우더를 묻혀 트러블 부위에 여러 번 둥글려 주면 붉은 기가 점점 희미해진다. 이 때 붉은 기가 심하다면 옐로 톤을 선택하고, 볼록 올라온 트러블이라면 피부보다 한 톤 어두운 컨실러를 골라야 효과가 탁월하다.컬러 팔레트를 100% 활용하라커버 목적에 따라 컨실러의 컬러 쉐이드도 달라져야 한다. 피부가 얇아 실핏줄이 비친다면 그린 톤을, 칙칙한 다크 서클에는 핑크 톤을 추천한다. 눈썹과 콧등에는 밝은 베이지로 하이라이터 효과를 주고, 헤어 라인과 턱선에는 다크 브라운으로 컨투어링 효과를 더해 잃어버린 페이스 라인을 되찾아볼 것.지속력을 높이고 싶다면 크림 타입 유독 쫀득한 크림 타입의 컨실러라면 지속력은 뛰어난 반면 덧바를수록 들뜨기 십상이다.피부전체를 커버하기 보단 피지 분비가 활발한 콧망울 주변에 브러시를 사용해 집중적으로 터치 해보자.파운데이션 대신 리퀴드 컨실러촉촉하게 발리는 리퀴드 타입의 컨실러는 파운데이션 대용으로 얼굴 전체를 커버하기에 제격이다. 눈 아래, 팔자 주름, 턱 선, T존을 따라 브러시로 펴 발라볼 것. 경계가 생긴 곳은 퍼프로 톡톡 두드려주면 내추럴하면서 매끈한 피부결 완성!믹스를 통해 나만의 컨실러를 완성하라컨실러를 바른 얼굴과 목의 경계가 도드라지지 않는다면 피부 톤에 맞는 컨실러를 찾기 위한 미션은 성공! 하지만 원하는 컬러가 없다면 피부보다 한 톤 밝은 컬러와 어두운 컬러를 섞어 나만의 컨실러를 만들어보자. 또한 촉촉하면서 내추럴한 커버를 원한다면 컨실러와 비비크림을 1:1로 섞고, 피부를 화사하게 표현하고 싶다면 컨실러, 파운데이션, 하이라이터를 1:1:0.5비율로 믹스해보자.주름이 도드라진 곳엔 촉촉한 컨실러크림 타입이지만 오일 피그먼트가 들어 있어 피부에 미끄러지듯 발리는 촉촉한 텍스처의 컨실러라면 잔주름이 있는 눈가나 입가에 사용해볼 것. 다크 서클을 커버한 후 눈가에 생기를 더하고 싶다면 눈 아래를 펄감이 있는 컨실러로 덧발라주고 입술 색을 눌러줄 때는 바깥에서부터 안 쪽으로 발라야 효과적이다.수정 메이크업에 유용한 쿠션 주근깨, 트러블 등 피부의 결점을 스마트하게 커버하는 컨실러 쿠션 스틱은 사용이 편리하다. 원하는 곳에 톡톡 두드려 준 다음 쿠션 팁을 눕혀 펴 발라주면 손을 대지 않고 경계를 없앨 수 있다. 수정 메이크업 시 없어서는 안될 아이템.